부산시, 5G로 자갈치시장 안전관리 나선다 > news

본문 바로가기
K인사이드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news

사회 부산시, 5G로 자갈치시장 안전관리 나선다

작성일 : 2022-06-07 11:59

본문

부산시
분류 사회
제목 부산시, 5G로 자갈치시장 안전관리 나선다
글내용 부산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22년 5G 기반 디지털트윈 시설물 안전 실증 과제' 사업…
키워드 5G 자갈치시장 안전관리 IoT센서 AI


과기부 사업 선정…총사업비 20억원으로 5G통신, AI, IoT센서, 3D모델링 등 디지털 신기술 활용한 재해 예방



부산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22년 5G 기반 디지털트윈 시설물 안전 실증 과제' 사업에 선정돼 국비 16억원 등 총 20억원을 투입해 자갈치시장 안전관리에 나선다고 7일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지원하는 이번 과제는 5G 기반 디지털트윈 기술을 활용한 정부·지자체 소유의 공공 시설물에 대한 안전관리를 실증하는 사업이다.
부산시는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을 중심으로 삼우이머션, 네오텍, 부산시설공단 등 부산지역 기업·기관으로만 컨소시엄을 구성해 최종 사업자로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고 설명했다.
디지털트윈 기술은 가상공간에 실물과 동일한 환경을 5G 기반의 신기술(인공지능, 사물인터넷, 가상 시뮬레이션, 3D 모델링 등)을 활용해 유기적 연동이 가능하도록 구현하는 기술이다. 부산시는 특히 이번 사업 선정으로 신기술에 대한 공공기관의 선도적인 수요 창출을 통해 민간 주도 혁신성장을 견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공모사업으로 추진하는 과제는 '5G·디지털트윈 기반 신기술 융합 및 분산된 데이터 관리를 통한 자갈치시장 통합 안전 모니터링 플랫폼 개발·실증'이며 올해 연말까지 총 20억원이 투입된다.
세부 과제로는 △5G 기반 해수 수질·대기질 측정 분석 서비스 △화재 대응 시뮬레이션 △3차원 디지털트윈 모델링 △실시간 통합관제 서비스 등 4가지다.



이들 서비스 가운데 5G 기반 해수 수질·대기질 측정 분석 서비스는 사물인터넷(IoT) 단말기로 자갈치시장에 유입되는 해수 및 대기오염도를 실시간 수집하고 빅데이터 분석해 취수·공조시스템을 자동으로 관리 제어한다.
또 화재 대응 시뮬레이션은 화재 시 인공지능 알고리즘을 활용한 최적의 탈출 경로를 제공하며, 국제표준형 3차원 모델링과 데이터 구축으로 호환성을 확보한다.
마지막으로, 데이터 수집과 통합관리를 위한 클라우드 데이터 서버 기반의 융합 서비스로 실시간 데이터 동기화 등 실시간 통합관제서비스를 구축한다.
이준승 부산시 디지털경제혁신실장은 "유동인구가 많은 자갈치시장의 노후화에 따른 대형 재난·재해를 예방하는 동시에 더 많은 방문객을 유치하여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정부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하여 부산지역 정보통신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추천0 비추천0
  • 네이버 실시간 뉴스 검색
  • 현재 연결 할 수 없습니다.
    RSS주소또는서버문제 잠시 후 다시 시도해 보세요.

    검색된 뉴스가 없습니다.
    인기검색어

    광고모집